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문체부 잼버리 지원

by 애딧업 2023. 8. 13.
반응형

문체부 잼버리 지원

최근 화제가 되고 있는 잼버리에 대해 관심이 뜨거운데요.

문체부가 잼버리 지원을 추진한다는 소식이 알려졌습니다.

자세한 내용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2023년 새만금 월드스카우트 잼버리 이후에도 국내에 체류하는 참가자들이 K-컬처의 매력을 경험할 수 있도록 문화 인프라 관람,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입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새만금 잼버리 현장을 떠난 참가자들이 K-컬처의 매력을 체험할 수 있도록 국가 문화 인프라에서 활용할 수 있는 문화 프로그램에 대한 한국어와 영어 정보를 각국 잼버리 대표단에게 배포했습니다. 정보 배포 이후 각국 대표단의 방문 및 체험 문의가 잇따랐고, 약 50개국 잼버리 참가자 8,000여 명이 다양한 국가 문화 인프라에서 12일까지 환영을 받았습니다.


박보균 장관은 "K-컬처로 반전이 있는 드라마가 탄생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짜임새 있게 기획하고 지원해왔다"며 "잼버리 시대 이후에도 참가자들이 귀국할 때까지 K-컬처의 매력과 본질을 체험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문체부 잼버리 지원


약 900명의 영국인 참가자, 165명의 덴마크와 노르웨이 참가자, 41명의 레바논 참가자들이 경내와 전시회를 보기 위해 청와대를 방문했습니다. 특히 영국인 참가자들은 회원들이 청와대를 방문한 후 청와대를 방문하고 싶다는 의사를 밝혀 추가 관람이 추진되기도 했습니다.


또 지난 10일(목) 한국역사박물관에서 열린 '한미동맹 70주년 기념행사'에는 미국 대표단 지도자와 성인 지도자 등 50여 명이 관람해 특별전의 의미를 더했습니다. 특별전에는 미국 참전용사 가족들이 대거 참석해 부모와 친지들의 희생으로 지켜낸 자유민주주의와 한미동맹의 굳건한 가치를 되새기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습니다.


국립중앙박물관, 국립민속박물관, 국립한글박물관, 국립현대미술관, 국립세계문학관, 그리고 K-pop을 경험할 수 있는 하이커그라운드에도 이탈리아, 아일랜드, 몰타, 핀란드, 대만, 콩고에서 온 다양한 국가의 참가자들이 방문했습니다. 게다가, 스위스 참가자들은 코엑스에서 열린 2023 한복 가게를 방문하여 한복을 입어보고 사진을 찍으며 한복의 아름다움을 경험했습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에 체류하는 참가자들이 휴관 이후에도 다양한 문화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시청하고 경험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입니다.

반응형